넷플릭스 프로 정주행러들이 가장 많이 본 작품은?

 

넷플릭스가 2018년 새해를 맞아 지난 한 해를 돌아보며 회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타이틀을 전격 공개했다. 2017년 전 세계 넷플릭스 회원들의 평균 시청 시간은 1억 4000만 시간이며, 전 세계적으로 스트리밍을 가장 많이 한 날은 2017년 1월 1일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 지난해 추석 황금연휴 마지막 날이자 한글날이었던 10월 9일에 스트리밍 최고치를 기록했다. 또한, 혼자 몰래 또는 같이 보거나, 몰아보고 아껴보는 등 타이틀에 따라 다양한 시청 행태를 보여 더욱 눈길을 끌었다.

 

 

 

 

가족들이나 연인에겐 비밀이야! 먼저 몰래 보게 되는 정주행 타이틀 

 

넷플릭스를 함께 보는 커플들 사이에서는 1편은 함께 시청했지만 데이트 이후 연인 몰래 다음 편을 먼저 보는 사례가 늘고 있음이 확인됐다. 놀라운 흡입력을 자랑하는 <나르코스>, <센스8>, <블랙 미러>와 같은 작품들은 가족들이나 연인들 몰래 혼자 먼저 보는 스릴을 느끼게 해준 진정한 스릴러로 밝혀졌다.

 

1.나르코스

2. 옥자

3. 기묘한 이야기

4. 오렌지 이즈 더 뉴 블랙

5. 센스8

6. 블랙 미러

7. 루머의 루머의 루머

8. 스타트렉: 디스커버리

9. 마블 디펜더스

10. 마블 아이언 피스트

2017년 함께 봐서 더욱 꿀잼! 함께 보는 정주행 타이틀 

 

1억 1천700만 명 회원 개개인의 취향을 파악해 다채로운 콘텐츠를 추천해주는 넷플릭스는 회원들의 각기 다른 취향만큼이나 다양한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다. 개인에 취향에 꼭 맞는 콘텐츠를 찾아주는 것이 넷플릭스의 장점이지만, 역시 함께 봤을 때 더 재미있는 드라마가 있기 마련이다. 넷플릭스 회원들은 가족들과 함께 보고 싶은 드라마 1위로 <기묘한 이야기>를 꼽았다. <스타트렉: 디스커버리>, <길모어 걸스: 한 해의 스케치>는 가족들의 어린 시절 향수를 불러일으킨 시리즈로 확인됐다.

 

1. 기묘한 이야기

2. 루머의 루머의 루머

3. 스타트렉: 디스커버리

4. 빨간 머리 앤

5. 셰프의 테이블

6. 레모니 스니켓의 위험한 대결

7. 트롤헌터

8. 리버데일

9. 굿 플레이스

10. 길모어 걸스: 한 해의 스케치

2시간이 2분처럼 느껴졌다. 하루 2시간 이상 정주행하게 되는 타이틀 

2017년 넷플릭스 한국 회원들의 시간을 사로잡은 정주행 타이틀 1위는 시간여행 로맨스를 다룬 <마이 온리 러브송>으로, 시간여행과 로맨스에 대한 한국 시청자들의 꾸준한 취향을 엿볼 수 있었다. 또한 <천사들의 증언>과 <OA>, <루머의 루머의 루머>가 상위권에 랭크되는 등 미스터리 속에서 진실을 파헤치는 시리즈에도 시간 투자를 아끼지 않았다.

 

1. 마이 온리 러브송

2. 천사들의 증언

3. OA

4. 루머의 루머의 루머

5. 마블 아이언 피스트

6. 마드리드 모던걸

7. 미스트

8. 파우다 혼돈

9. 산타클라리타 다이어트

10. 엘 차포

힘든 일상 속의 힐링! 하루에 하나씩 아껴 보는 정주행 타이틀 

한국의 넷플릭스 회원들은 하루에 하나씩 아껴보는 타이틀을 시청하여 지친 마음에 위안을 주기도 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한 해 회원들에게 따뜻한 감동과 큰 웃음을 안겨준 시리즈로는 <심야식당: 도쿄 스토리>, <방랑의 미식가> 등이 꼽혔다. 위안을 꼭 웃음에서만 찾는다는 법은 없다. 엘리자베스 여왕의 삶을 그린 <더 크라운>은 왕족들의 화려한 삶을 통해 대리만족할 수 있어 아껴 보는 정주행 타이틀 순위 6위로 꼽혔다.

 

1. 심야식당: 도쿄 스토리

2. 방랑의 미식가

3. 네오 요키오

4. 마음의 소리

5. 원 데이 앳 어 타임

6. 더 크라운

7. 위기의 친구들

8. 빅 마우스

9. 화이트 골드

10. 친애하는 백인 여러분

(제공: 넷플릭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