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그램] 몽환적인 눈빛의 공감 능력자! 폼 클레멘티프

“한 번 보면 빨려 들어갈 것 같은 눈빛을 가진 마성의 배우”

 

이미지: 월트 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폼 클레멘티프는 몽환적인 분위기와 눈빛이 매력적인 배우다.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Vol. 2]에서 마음을 읽는 교감 능력자 맨티스로 등장한 그녀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로 1년 만에 전 세계 극장가를 강타할 예정이다.

 

이미지: 폼 클레멘티프 (@pom.klementieff)

 

국내 팬들에게는 한 가지 선물이 더 기다리고 있다! 폼 클레멘티프는 [인피니티 워]에 함께 출연한 베네딕트 컴버배치, 톰 히들스톤, 톰 홀랜드와 함께 4월 12일 한국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한다. 마블 팬들은 어서 카메라를 챙기고 공항에서 그녀를 영접할 준비를 해야 할 것 같다.

 

이미지: 폼 클레멘티프 (@pom.klementieff)

 

폼 클레멘티프는 [가.오.갤] 이전까지 국내 팬들에게 다소 생소한 배우였다. 2007년 데뷔 이후 프랑스에서 왕성하게 활동하던 그녀는 리메이크 [올드보이]에 캐스팅되면서 할리우드와 국내에 이름을 서서히 알리기 시작했다.

 

이미지: 폼 클레멘티프 (@pom.klementieff), 나이너스 엔터테인먼트

 

재미있는 사실은 폼의 할리우드 데뷔작인 [올드보이]에서 조쉬 브롤린, 사무엘 L. 잭슨, 엘리자베스 올슨과 호흡을 맞추었는데, 이들 모두 MCU에서 핵심적인 인물로 등장한다는 것이다. 엘리자베스 올슨과는 최근 [언프리티 소셜 스타]에서 만나기도 했다.

 

이미지: 폼 클레멘티프 (@pom.klementieff)

 

폼은 한국과도 특별한 인연이 있다. 그녀의 어머니는 한국인으로 알려졌으며, ‘폼’이라는 이름 역시 한국어로 봄과 호랑이를 뜻하는 범에서 따왔다고 한다. 이번 내한으로 처음 한국땅을 밟을 그녀의 심정이 어떨지 내심 궁금해진다.

 

이미지: 폼 클레멘티프 (@pom.klementieff)

 

폼 클레멘티프는 “고난과 시련이 나를 강하게 만들었다”라고 말할 정도로 어려운 시기를 이겨내고 현재 위치까지 올라왔다. 그 과정에서 공감과 인내의 미덕을 깨우쳤기에, 공감 능력자 ‘맨티스’ 역은 물론, 나아가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사는’ 배우라는 직업이 어울리는 사람이 된 것은 아닐까? 그녀가 또 어떤 작품에서 멋진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가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