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그램] 매혹적인 목소리와 눈빛! 아만다 사이프리드

“10년 전, 세계를 설레게 한 ‘소피’가 돌아왔다!”

 

이미지: 아만다 사이프리드 (@mingey)

 

아만다 사이프리드가 청량한 해변과 추억의 노래로 가득한 [맘마미아! 2]로 더위사냥에 나선다. 10년 만에 돌아온 뮤지컬 속편에서 그녀는 도나(메릴 스트립)의 뒤를 이어 홀로서기에 도전하는 소피로 등장해 관객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이미지: 아만다 사이프리드 (@mingey)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11세에 모델 활동을 시작하면서 대중에게 자신을 처음 알렸다. 이후 몇 년간 모델과 연기를 병행하다가 성인이 되면서 배우로 전향하게 되는데, 초창기에는 주로 브라운관에서 모습을 보이며 필모그래피를 채워나갔다.

 

이미지: 아만다 사이프리드 (@mingey), UPI 코리아

 

어릴 적부터 뮤지컬 감독 출신 코치에게 노래 강습을 받았던 그녀는 2008년 뮤지컬 영화 [맘마미아!]에서 맑고 청아한 목소리를 마음껏 뽐내며 단숨에 할리우드 스타 자리에 오르게 된다. 이후 [레미제라블]에서도 발군의 노래 실력으로 영화 흥행에 큰 보탬이 되기도 했다.

 

이미지: 아만다 사이프리드 (@mingey)

 

스스로를 틀에 가두지 않기 위해 부단히 노력하는 배우다. 로맨틱 코미디, 뮤지컬, 판타지, 공포와 스릴러 등 다양한 장르에 도전하면서 연기폭을 넓혀 나갔다. 흥행 성적이 좋지 못한 작품들에 종종 출연하기도 했지만, 대중들에게는 ‘노래와 연기를 모두 잘하는 배우’로 인식될 정도로 그녀의 연기력은 논란의 여지없이 뛰어나다고 평가받는다.

 

이미지: 아만다 사이프리드 (@mingey)

 

아만다 사이프리드의 동물 사랑은 남다르다. 그녀의 인스타그램에는 반려견이나 다양한 동물들과 함께 찍은 사진으로 가득한데, 단순한 관심뿐 아니라 이들의 권리와 보호를 위해 발 벗고 나서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이미지: 아만다 사이프리드 (@mingey)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연기와 노래는 내 인생이나 마찬가지다. 할 수 있는 한 계속하고 싶다”라며 둘에 대한 깊은 애정을 드러냈었다. [맘마미아! 2] 이후로 두 편의 영화 출연이 확정된 가운데, 앞으로도 그녀가 다양한 작품에서 맑은 목소리와 눈빛으로 관객을 사로잡을 수 있기를 마음을 담아 응원한다.